나는 믿네 > 환영인사

본문 바로가기

운영진
x

환영인사 보기

환영인사

나는 믿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현우파 작성일12-03-07 19:03 조회3,683회 댓글0건

본문

2차 대전 당시 단지 유태인이라는 이유 때문에 수많은 유태인들이 아우슈비츠에서 목숨을 잃었다.
수용소에서 살아남은 엘리 위젤이라는 작가는 다음과 같이 말했다.

"많은 유태인들을 죽인 것은 가스실이나, 독일군, 교수대가 아니라 '절망'이었다."

2차대전이 끝나고 수용소를 점령한 연합군이 한 감방벽에 손톱으로 쓴 다음의 글귀를 발견하게 되었다.

지금은 비록 태양이 구름에 가리워져서 그 따사로운 햇살을 느끼지 못하나
나는 믿네 구름 너머에 있는 태양의 존재를
지금은 비록 침묵하고 계셔서 그의 따뜻한 손길을 느끼지 못하나
나는 믿네 하나님의 존재와 그 사랑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대총회 북아태지회 한국연합회 성경통신학교
제칠일안식일예수재림교 한국연합회 선교부 | 고유번호증번호: 204-82-62040 | 대표자: 강순기 | 부서장: 신광철
Copyright © 2014 안식일학교·선교부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