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온 글]누가 부르는가? > 환영인사

본문 바로가기

운영진
x

환영인사 보기

환영인사

[퍼온 글]누가 부르는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성수 작성일11-01-27 11:03 조회3,049회 댓글1건

본문

어떤 목사님이 고속도로 휴게소 화장실에 앉아 있는데 갑자기 옆 칸에서 어떤 사람이 큰 소리로 인사를 하는 것이었습니다.

“목사님, 안녕하세요.”

그래서 엉겁결에 “예, 안녕하세요.”라고 대답을 했습니다.

속으로 “목사는 화장실에서 일을 보는 중에도 사람들이 알아보는구나.”라고 생각하고 있는데 옆칸에서 또 말을 걸어옵니다.

“목사님, 점심식사 하셨어요?”

“아닙니다. 볼일 보고 나서 식사할 예정입니다.”

잠시 잠잠해지더니 조금 후에 조용한 목소리로 다음과 같이 말을 하는 것이었습니다.

“목사님, 이제 그만 전화 끊어야겠습니다. 어떤 이상한 사람이 자꾸 옆 칸에서 말대답을 하네요.”

자기를 부르는지, 남을 부르는지 모르고 대답하다가는 이렇게 이상한 사람 취급을 당할 수도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찾으시고 부르실 때는 곧바로 “예!”라고 대답하며 하나님께 나와야 합니다.
그러나 마귀와 세상이 부르면 “나는 예수님과 함께 죽은 사람입니다.”라고 대답하고 나가지 말아야 합니다.

하나님이 부르시는지 마귀가 부르는지 잘 분별해야 합니다.

피 영 민  목사(강남중앙침례교회)

출처: 겨자씨(국민일보, 2007년)

댓글목록

kengy님의 댓글

kengy 작성일

ㅎㅎㅎ 그럴수가!!


대총회 북아태지회 한국연합회 성경통신학교
제칠일안식일예수재림교 한국연합회 선교부 | 고유번호증번호: 204-82-62040 | 대표자: 강순기 | 부서장: 신광철
Copyright © 2014 안식일학교·선교부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