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의 주인 > 환영인사

본문 바로가기

운영진
x

환영인사 보기

환영인사

행복의 주인

페이지 정보

작성자 조춘호 작성일14-11-28 16:25 조회1,828회 댓글0건

본문

딸만 6명인 어느 행복한 가정이 있었습니다.
어느 날, 엄마가 친구로부터 예쁜 인형을 하나 선물 받았습니다.
그런데 문제가 생겼습니다.
아이는 6명이고 인형은 하나라서 누구에게 주어야 할지 난감했습니다.
엄마는 고민 끝에 말했습니다.
“오늘 제일 말을 잘 듣는 사람에게 이 인형을 줄께.”
그 말을 듣자 여섯 딸이 하나같이 소리쳤습니다.
“에이! 그러면 아빠거잖아!”
아이들 보기에 아빠가 엄마 말을 제일 잘 듣는 사람으로 보인 것입니다.
아이들에게 그렇게 보일 정도이면 행복한 가정이라고 해도 충분합니다.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삶은 ‘들어주기를 힘쓰는 삶’ 입니다.
반면에 세상에서 가장 추한 삶은 ‘들어 달라고 떼쓰는 삶’ 입니다.
‘알아주는 삶’ 에는 행복이 깃들고,
‘알아 달라는 삶’ 에는 불행이 깃듭니다.
우리에게 가장 먼저 버려야 할 생각은 “내 마음을 너무 몰라줘!” 라는 생각이고,
가장 먼저 실천해야 할 생각은 “내가 좀더 들어주자!”는 생각입니다.
‘들어주는 삶’에 ‘붙들어주는 삶’도 있게 되고 ‘만들어주는 삶’ 도 있게 됩니다.
잘 들어줄 때 사랑하는 대상은 견고한 인생으로 만들어져 갑니다.
입은 하나이고 귀는 두 개인 것처럼 말하는 것보다 듣는 것을 두 배로 하고,
입보다 귀가 높은 곳에 위치한 것처럼 말하는 것보다 듣는 것을 높이고 존중할 때 행복은 결코 비켜 가지 않을 것입니다.
행복은 귀가 하나이고 입이 두 개인 괴상망측한 외계인에게 찾아가지 않습니다.
사랑하는 안교반생 여러분~!
우리 안식일학교 반생들 중에 제일 말잘든는 반생은 누구일까요?
그 반생이 있다면 그 사람은 성공한 사람 같을 것 같네요.
우리 모두 반생들 모두가 인정할만한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대총회 북아태지회 한국연합회 성경통신학교
Copyright © 2014 안식일학교·선교부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