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임자를 아는 것 (10월 6일 안식일) > 선교지 소식지

본문 바로가기

운영진
x

선교지 소식지 보기

선교지 소식지

적임자를 아는 것 (10월 6일 안식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안식일학교 작성일18-09-07 11:48 조회128회 댓글0건

본문

106일 안식일 미얀마

 

적임자를 아는 것

 

사무엘-쏘우

- 미얀마에는 233개의 교회와 30,920명의 재림교인들이 있습니다. 52,414,000명의 인구로 볼 때, 1,695명 당 한 명의 재림교인 비율입니다.

- 미얀마에는 삼육 신학교 두 곳, 시조사 한 곳, 예언의 소리 성경통신학교 한 곳이 있습니다.

 

인맥은 미얀마에서 필수적입니다.

여러분 자신이 누구인지 또는 여러분이 가진 것이 무엇인지가 중요한 것이 아닙니다. 이 동남아시아 국가에서 중요한 것은 여러분이 아는 사람입니다.

하지만 미얀마의 수도 양곤에 더 큰 학교를 건축하기 위해 허가가 필요했던 재림교회 지도자들에게는 인맥이 통하지 않는 것 같았습니다. 1975년 이래 사용된 두 개의 작은 건물의 등록 학생 수는 650명에 이르렀고, 교사들은 새로 오는 학생들을 돌려보낼 수밖에 없었습니다.

교회 지도자들은 새로운 건물의 신축 허가를 받기 위해 양곤 시 당국에 접근했지만, 아무도 그 서류 작업을 승인하고 싶어 하는 것 같지 않았습니다. 지도자들은 시 정부에 있는 그들의 지인들에게 도움을 요청했지만, 역시 아무 소용이 없었습니다.

미국에 있는 세계 재림교회 행정부인 대총회는 새로운 학교 건물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미얀마가 소속된 남아시아태평양 지회의 요청을 승인하여 201213째 안식일학교 헌금의 일부를 그 건축에 할당했습니다.

돈은 모금되었지만, 지역 교회 지도자들은 여전히 그 계획의 승인에 필요한 시 정부의 인맥을 찾을 수 없었습니다. 그렇게 3년이 지났습니다.

그러고 나서 정기 선거 기간 동안 새로운 교회 지도자들이 선출되었습니다. 새로운 지도자들은 시 정부에 아는 인맥이 전혀 없었으므로 자신감을 잃고 망연자실했습니다. 상황은 불가능해 보였습니다.

미얀마 원주민이자 남아시아태평양 지회 회장인 사무엘-쏘우는 교회 지도자들을 부드럽게 책망했습니다.

그래요, 여러분은 인맥도 없고 적임자들도 모릅니다. 그러나 우리에겐 하나님이 있습니다. 그분께 구하면, 그분께서 저희를 이끄실 것입니다.”

그는 지도자들에게 기도하고 시 건축 허가를 위한 새로운 요청서를 제출할 것을 제안했습니다.

지도자들이 기도하고 시청을 방문했을 때, 한 여성이 안내 데스크에서 그들을 맞이했습니다. 12학년제 학교로 알려진 양곤 삼육 신학교를 그들이 소개하는 것을 듣고 그녀의 얼굴이 밝아졌습니다.

그 학교에서 오셨군요!” 그녀가 외쳤습니다. “제가 그 학교에서 공부했습니다. 제가 그곳의 가치관과 교육을 매우 좋아해서 현재 저의 두 자녀도 바로 그곳에서 공부하고 있습니다.”

학교 건축 계획에 대해 알게 된 그녀는 즉시 모든 필요한 서류들이 승인되도록 하겠다고 장담했습니다.

제가 돕겠습니다.” 그녀는 말했습니다. “제가 여러분을 위해 일하겠습니다.”

그리고 그녀는 실제로 그렇게 했습니다. 단시간 내에 학교 건물 공사가 시작되었습니다.

2017년 개교식에서 6층 규모의 새로운 학교 건물이 세계 재림교회 대총회장 테드 윌슨 목사와 수십 명의 교사들, 학생들, 교회 지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하나님께 봉헌되었습니다.

윌슨 목사는 교사들에게 예수님을 항상 교육의 중심에 둘 것을 촉구했고, 5백만의 인구로 붐비는 도시인 양곤에서 이 학교가 중요한 감화력 센터라고 말했습니다.

학교 재무 담당 웨슬리-도는 2012213째 안식일학교 헌금으로 그 학교를 위해 헌금한 교인들에게 감사의 뜻을 표했습니다.

학교 건축비 130만 달러 중에 30만 달러가 13째 안식일학교 헌금에서 제공되었습니다. 425,000달러는 개인 기부자들과 미얀마 연합 대회의 토지 매매로 마련되었습니다. 40만 달러는 대총회 특별 기회 자금에서, 20만 달러는 남아시아태평양 지회에서 제공되었습니다. 아드라는 5만 달러를 제공했습니다.

이 학교는 지역 사회에서 빛의 등대가 되는 것이 목표라고 쏘우-레이-와 교장은 말했습니다. 새로운 건물은 800명의 학생들을 수용할 것이며 오래된 건물들도 계속 사용된다면 더 많은 학생들이 다닐 수 있을 것이라고 그는 말했습니다. 현재 이 학교에는 648명의 학생들이 있고 그 중 28%의 학생들이 재림교인 가정 출신입니다.

개교식에 참석한 사무엘-쏘우 지회 회장은 이 학교 건물의 건축이 분명한 기적이라고 말했습니다.

우리에게 당국과의 인맥이 전혀 없을 수도 있지만, 우리에게는 무엇보다 가장 중요한 하나님과의 관계가 있습니다.”라고 그는 말했습니다.

엘렌-화잇 여사는 말합니다. ‘우리가 활동 수단을 하나님께 바치면 그분께서 그 사업을 하실 것이다.’”라고 그는 교회증언 9107페이지 구절을 인용하여 말했습니다. “우리가 하나님을 신뢰하고, 그분을 믿고, 그분을 찾으면, 그분께서 우리를 인도해 주실 것입니다. 이것이 그분의 일이기 때문에 하나님은 항상 이곳에 계십니다.”

 

* 이 이야기에 대한 사진들은 다음 링크 주소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 bit.ly/fb-mq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대총회 북아태지회 한국연합회 성경통신학교
Copyright © 2014 안식일학교·선교부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