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사지로 열린 문 (10월 21일 안식일) > 선교지 소식지

본문 바로가기

운영진
x

선교지 소식지 보기

선교지 소식지

마사지로 열린 문 (10월 21일 안식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안식일학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7-09-13 16:07 조회57회 댓글0건

본문

1021일 안식일 유로 아시아 지회

 

마사지로 열린 문

 

니콜라이

 

- 유로 아시아 지회의 대부분의 나라들은 한때 과거 소비에트 연방 소속이었습니다.

- 오늘날, 유로 아시아 지회의 나라들에는 322백만 명 이상의 사람들이 살고 있지만, 재림교인은 불과 111,500여명 밖에 되지 않아 1:2,888명의 비율을 보이고 있습니다.

- 아프가니스탄, 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이 포함된 이 지회의 남쪽 지역 나라들은 회교가 우세한 나라들로 특별한 도전에 직면해 있습니다. 이 지역 13백만 명 인구 가운데 재림교인은 4,200명을 겨우 넘습니다. 재림교인 비율이 1:24,500명인 것입니다. 이곳이 진정한 선교지 아닙니까!

 

니콜라이는 한 가족을 영원히 바꿔놓은 다급한 전화를 받았습니다.

20살의 재림교인인 니콜라이는 스스로 기독교인임을 인정하는 것만으로도 위험한, 선교가 제한적인 회교 국가에 살고 있습니다. 그는 다른 나라에서 재림교회가 운영하는 한 달간의 마사지 치료 과정에 참석했습니다. 집으로 돌아오자마자 그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마사지 치료 제공 광고를 올렸습니다.

 

절박한 어머니

오래 지나지 않아, 그는 광고를 본 한 어머니로부터 온 다급한 전화를 받았습니다. 그녀는 니콜라이에게 그녀의 어린 아들을 치료해달라고 간청했습니다.

니콜라이는 그 소년의 장애에 대해 알았을 때 주저했습니다. “저는 그렇게 많은 경험을 가지고 있지 않습니다.” 그는 말했습니다. “저는 초급 수준에 불과해요.”

하지만 그 어머니는 그에게 매달렸습니다. “제발 와 주세요.” 그녀는 말했습니다. “아무도 제 아들을 도와주려 하지 않아요.”

니콜라이는 마지못해 그 소년을 직접 만나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그 집에 가서 소년을 보았을 때, 그는 그 상태가 매우 심각함을 깨달았습니다. 그는 어머니께 말했습니다. “매우 죄송합니다. 저는 어머니의 아들을 도울만한 충분한 경험이나 지식을 갖고 있지 않아요.”

어머니는 울음을 터뜨렸습니다. “제발 도와주세요.” 그녀는 말했습니다. “제가 찾을 수 있는 모든 마사지 치료사들에게 부탁했었습니다. 모두가 도움을 거절했어요. 당신이 저의 마지막 희망입니다.”

 

기도하게 해주세요

니콜라이의 마음이 이 극진한 어머니에게 이끌렸습니다. “좋아요.” 그는 말했습니다. “한 가지 조건이 있습니다. 저는 기독교인이에요. 그래서 어머니 아들을 돕기 위해 하나님의 지혜가 필요합니다. 마사지 치료를 할 때마다 시작하기 전에 기도를 하게 해주시면, 아마도 하나님께서 저에게 아들을 도울 수 있는 지혜를 주실 것입니다.”

놀랍게도 어머니는 허락했습니다.

그 소년의 아버지는 니콜라이가 세 번째 치료를 하러 왔을 때 집에 있었고, 니콜라이가 기도를 한 다음에 마사지 치료를 하는 것을 호기심과 의심의 눈빛으로 지켜보았습니다. 니콜라이는 그 아버지가 영향력 있는 정부 관료라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니콜라이는 자신이 무엇을 하는지 설명을 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는 자신이 아들을 도와줄 자격이 없다고 생각했지만 하나님께 도움을 구하는 조건으로 결국 하게 되었다고 말했습니다. 니콜라이의 설명은 그 아버지를 만족시켰고, 그는 니콜라이에게 계속 그의 일을 하라고 했습니다.

몇 번 더 마사지 치료 과정이 이루어졌습니다. 어느 날 마사지 치료 중에 소년의 아버지가 긴급한 전화를 받았습니다. 니콜라이는 그 통화 내용이 무엇인지 몰랐지만, 상황이 긴급하다는 것은 알 수 있었습니다. 아버지는 즉시 옷을 입고 문으로 달려갔습니다. 니콜라이가 문에서 그를 막아섰습니다. “선생님.” 니콜라이는 정중히 말했습니다. “저는 이 긴급 상황이 무엇인지 모르지만, 나가시기 전에 그것에 대해 기도해요.”

소년의 아버지가 승낙했습니다! 니콜라이가 그를 위해 기도한 다음에야 아버지는 문 밖으로 달려 나갔습니다. 니콜라이는 그 긴급한 것이 무엇이었는지 더 이상 알 수 없었지만, 나중에 그것이 해결되었다는 것은 알게 되었습니다.

 

뜻밖의 추천

마사지 치료가 진행되면서 그 부모님은 아들의 변화를 보았습니다. 소년은 완치는 아니지만, 현저한 진전을 보이고 있었습니다. 그는 전에는 할 수 없었던 것들을 하기 시작했고, 부모님은 기뻐했습니다. 소년의 아버지는 다른 정부 고위 관료들에게 말하기 시작했습니다. “내 아들을 돕고 있는 마사지 치료사가 얼마나 대단한지 알아? 그는 우리나라에서 최고야. 자네들도 그를 경험해봐야 해!”

그러한 추천과 함께 니콜라이는 그 나라에서 높은 지위에 있는 정부 관료들로 이루어진 큰 그룹의 마사지 치료사가 되었습니다. 니콜라이는 빌 4:13의 하나님의 약속을 인용합니다. “내게 능력 주시는 자 안에서 내가 모든 것을 할 수 있느니라

여러분은 종교적 자유가 제한적인 나라에서 복음이 어떻게 전파될 수 있는지 궁금할지 모릅니다. 니콜라이의 이야기는 우리가 전능하신 하나님을 섬기고 있다는 사실을 일깨워 줍니다. 니콜라이처럼 여러분도 경험이 부족할지 모릅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지혜를 구할 때, 하나님께서는 놀랄만한 방법으로 문을 열어주십니다.

유로 아시아 지회의 종교적 자유가 제한적인 나라들에서의 재림교회 사업과 니콜라이를 위해 기도해주시기 바랍니다. 전도가 어려운 세계 곳곳에서 복음 전파에 도움을 줄 여러분의 선교 헌금에 감사드립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대총회 북아태지회 한국연합회 성경통신학교
Copyright © 2014 안식일학교·선교부 All rights reserved.
top